검색

청년·신혼부부 공공 매입‧전세 임대주택 17일부터 20년도 첫 입주자 모집 시작

- 총 27,968호, 매입형 6,968호와 전세형 21,000호 공급 -

가 -가 +

김원년
기사입력 2020-02-06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2월 17일부터 전국 16개 시·도에서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공공 매입‧전세 임대주택의 20년도 제1차 입주자모집을 시작한다. 모집물량은 매입‧전세 임대주택 모두 27,968호로 2월 중에 입주신청을 하면, 오는 3월부터 입주가 가능하다.

  

                          < '20년 제1차 입주자 모집공고 물량(단위 : ) >

 

매입 임대주택

전세 임대주택

합 계

청년 유형

1,369

9,000

10,369

신혼 유형

5,599

12,000

17,599

합 계

6,968

21,000

27,968

 

이번 모집은 지난해 말 개정된 청년의 매입‧전세 임대주택 입주자격 개편내용이 새롭게 적용된다. 그간, 임대주택이 소재하는 시‧군‧구에 거주 중인 청년은 가구‧소득과 관계없이 4순위로만 지원 가능했지만, 이번 모집부터 1순위로 신청할 수 있다. 원거리 통근‧통학을 하는 청년이나 부모와 협소한 주택에 거주하는청년 등이 지역에 구애받지 않고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한, 소득‧자산의 범위와 기준 등 입주자격을 간명하게 개선하고 동일 순위내 주거지원의 시급성을 판단할 수 있도록 가점제를도입하여, 신속한 입주자 선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 청년 매입‧전세 임대주택 입주자격 기준  © 아파트패밀리뉴스

 

청년 유형은 총 1,369호를 공급한다. 잦은 이사 등으로 생활집기 마련이 어려운 주거특성을 고려하여 냉장고‧에어컨‧세탁기 등 생활필수집기가 구비된 주택을 공급한다.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30~50% 수준으로 최대 6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신혼부부 유형은Ⅰ유형(다가구주택 등)2,764호, Ⅱ유형(아파트·오피스텔)2,578호를 공급한다. Ⅱ유형은 올해 처음으로 공급하는 유형으로 주거선택의 다양성을 위해 소득 기준을 완화하고 지원단가 한도를 상향했다. 특히, 이번 모집부터 제주도에도 최초의 매입임대주택이 공급됨에 따라 전국 모든 시‧도에서 매입임대주택이 공급된다.

 

< 지역별 지원한도액 및 임대인 부담>

지역

지원한도액

임대보증금

월임대료

수도권

12천만원

(신혼2.4억원)

(청년)

100200만원

 

(신혼)

지원한도 내 전세금의 5%*

(* 신혼20%)

전세금에서 임대보증금을 뺀 나머지 금액(전세금의 95%*)에 대한 연이율 적용

(* 신혼전세금의 80%)

 

4천만원 이하 연1%

4천만원6천만원 연1.5%

6천만원 초과 연2%

광역시

95백만원

(신혼1.6억원)

기타 지역

85백만원

(신혼1.3억원)

 

‘주택물색 도우미’('18~)와 함께 운영되면 부동산 정보가 부족하고 계약 경험이 적은청년과 신혼부부가 더 쉽게 전세임대주택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매입임대주택은 공급지역(시·군·구)‧대상주택‧입주자격등 기타 자세한 사항을 2월 17일부터 공고하며, 전세임대주택은 청년 및 신혼부부가 원하는 시기에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수시모집하고 있다.

 

신청을 희망하는 청년과 신혼부부는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https://apply.lh.or.kr)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과 마이홈 콜센터(1600-1004)를 통해 궁금한 사항을 문의할 수 있으며, 공고문에 따라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또한, 청년 매입임대주택에 대해 궁금한 청년은 2월 7일 18시부터 국토교통부 유투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korealand)을 통해 임대주택의 내부 구조‧입주 조건 등을 청년의 눈높이에 맞게 확인할수 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올 한 해도 국민의 집 걱정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연간 공급 계획을 차질없이 이행하고, 수요자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반영하여 공공임대주택의 주거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아파트패밀리뉴스. All rights reserved.